작성일 2014/08/29
ㆍ조회: 1140      
환절기 무서운 뇌심혈관 질병... 조심하세요!

환절기입니다. 아침 저녁 일교차가 큽니다. 요즘같이 아침과 낯의 기온 차이가 10도씨 이상 벌어지는 때에는뇌졸중이나 심근경색으로 병원에 실려 오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이러한 뇌심혈관계 질환은 일단 한번 걸리고 나면 완치가 어렵고, 일생동안 커다란 후유증을 남기므로 특별히 주의하셔야 합니다. 제가 산업안전과 산업재해 문제를 25여년간 다루어 오면서 사람에게 가장 큰 불행 중 하나가 바로 뇌혈관 심장질환이라는 것에 조금도 주저함이 없습니다. 

뇌심혈관계 질환의 유발요인은 심리적인 스트레스, 육체적 과로로 인한 혈압과 혈류의 변화가 가장 중요한 원인입니다.  

 우선 뇌출혈에 대하여 살펴봅시다. 
 뇌출혈이란 뇌혈관이 터져서 뇌내에 피가 고이는 현상을 말합니다. 뇌는 인체에서 가장 중요한 기관으로 운동신경, 정신신경, 호흡신경등 모든 인체기능을 제어하는 역할을 맡고 있으므로 이 곳에 산소가 제대로 공급이 되지를 않으면 각종 세포가 죽고, 피가 고이는 양이 많아 지면 뇌압이 상승하거나 뇌의 일정부분을 압박하여 운동실조, 마비, 기억력 저하, 호흡곤란 등의 증상을 유발하고 심한 경우 사망에 이르게 되는 무서운 질병입니다. 

 발병원인은 주로 급격한 혈압상승을 견디지 못하고 혈관이 파열되는 것인데 혈관이 노폐물에 의하여 좁아져 있거나 노화되어 경화가 진행된 경우, 혈압을 견디지 못하여 풍선처럼 부풀어 오른 경우, 뇌혈관기형(모야모야병)으로 혈관이 기형적으로 성장하여 모세혈관을 대체하고 있는 경우에는 더욱 터지기 쉽게 되므로 보통 의사들은 이러한 질환이 있는 경우를 자발성 뇌출혈이라고 통칭합니다. 

 위험인자로는 피로, 과로, 스트레스, 흡연, 고혈압, 비만, 당뇨병, 동맥경화, 심장질환 등이 있습니다. 이러한 인자는 혈압을 급격히 올리거나, 혈관벽에 탄력을 떨어뜨려 혈압상승을 감당하기가 어렵게 됩니다. 특히 아침저녁으로 기온의 변화에 적응이 되기 쉽지 않은 환절기에는 혈관이 갑자기 수축되면서 혈관벽에 심한 압력을 받게 되어 더욱 터지기 쉬운 조건을 형성하게 됩니다. 경험상으로 가을, 겨울로 바뀌는 환절기, 혹한기에 바깥에서 작업을 하는 사람들 중에 이러한 질환으로 병원 중환자실 찾는 사람들이 많은 것을 보면 기온변화가 얼만큼 이 질병에 심각한 영향을 주는지를 알 수 있습니다. 

 일단 출혈이 시작되면 뇌속에 피가 고여 지극히 위험한 상태가 되므로 신속히 응급처치를 하지 않으면 반신불수, 식물인간, 사망에 이르게 됩니다. 긴병치레에 모아 둔 모든 재산을 다 날리고도 원상으로 회복되지 않는 경우가 대부분이므로 각별한 주의가 요망됩니다.

 다음은 심근경색 등 심장질환에 대하여 알아보겠습니다. 
심장은 하루에도 80000-120000정도 쉬지 않고 활동하는 기관입니다. 묵은 피를 받아들이고 폐를 통하여 걸러 새로운 피로 재생하여 온몸에 공급하는 펌프입니다. 이러한 펌프에 일정한 원인에 의하여 문제가 발생하게 되면 심장근육에 산소가 제대로 공급되지를 않아 심장이 경련을 일으키거나 멎는 증상이 나타나는데 전자를 심실세동, 후자를 심근경색이라고 합니다. 

심장표면에는 심장을 움직이게 하는 근육이 고르게 분포하여 있고 이곳에 피를 공급하여 심장근육의 원활한 움직게 하는 동맥들이 있는데 이것의 모양이 관모양이라고 하여 심관상동맥이라고 합니다. 심관상동맥은 혈전, 동맥경화, 노화등으로 인하여 탄력을 잃게되고 이러한 가운데 지나친 육체적 활동이나 과로나 스트레스등에 의하여 급작스럽게 무리를 하게 되면 심장에 부담이 늘어나게 되면서 일시적으로 많은 량의 혈류를 필요로 하는데 좁은 통로를 통하여 혈류가 제대로 공급되지를 않으면 심근이 일시적으로 떨리거나 멎어 버리게 됩니다. 또한 동맥에 죽종 등이 형성이 되었다가 일정한 원인에 의하여 죽종내에 염증이 형성되면 혈관을 막아 버려 피가 공급되지 않아 심장근육을 괴사상태에 빠트리게도 합니다. 이렇게 되면 수분내에 조치를 취하지 않으면 심각한 사태나 급사상태에 이르게 됩니다. 

자각증상으로는 가슴이 조여드는 듯한 흉통과 힘이 빠지는 증상, 구토나 메스꺼움, 식은 땀을 흘리는 등의 증상이 나타납니다. 심근경색의 위험인자로는 과도한 신체활동, 정신적인 긴장, 과로, 외상 및 과도한 출혈등이며, 특히 혈관벽에 압력이 가중되는 환절기에 이러한 질환이 급작스럽게 유발되는 것입니다. 

업무상 과로와 스트레스에 의해 발병하는 경우 이를 산업재해로 인정받는 것은 너무도 어렵습니다. 현행 산재법 관련 고시에서는 업무상 과로를 4주 평균 64시간, 12주 평균 60시간 이상인 경우, 돌발적 상황으로 인해 급격한 작업환경이 변화되어 흥분, 놀람 등으로 혈류에 급작스러운 변화가 유발된 경우로 국한하고 있습니다. 그것도 객관적으로 입증해야 하는 책임이 쓰러진 근로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뇌심혈관계 질환으로 산재를 신청하는 사람들의 경우 승인을 받는 예가 불과 10%대입니다. 과로와 스트레스로 인해 쓰러지면 회사가 아무리 노력을 하여도 객관적인 사실을 입증하는데는 한계가 있습니다. 

심지어 24시간 격일제로 경비근무를 하여 12주 평균 62시간 이상 일 해 오시던 분이 급작스럽게 차거운 초소밖에 나갔다가 따뜻한 곳으로들어와 혈류에 급격한 변화가 초래되었음이 객관적으로 입증된 사건임에도 불구하고 근로복지공단에서는 통상적으로 경비원은 과로를 하는 직종이 아니다, 개인의 고혈압 지병이 자연적으로 악화되어 발병한 것이다라는 이유로 유족의 청구를 부지급한 사례가 있습니다.


결국 업무로 인해 과로를 하거나 과도한 스트레스로 인해 뇌심혈관계 질환에 걸리면 그동안 알뜰 살뜰하게 모아놓은 재산 다 날리고 거리로 내 몰리게 된다는 것입니다. 법을 만드는 것에 관심을 기울이지 않았던 사람들이 법과 제도의 희생양이 된다는 것을 명심하시기 바랍니다.      

마지막으로 이러한 질환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
 뇌출혈이나 심근경색이 발생하면 심각한 후유증이 남게 되고 이로 인한 환자 자신이나 가족의 고통은 이루 말할 수 없습니다. 이러한 질환에 대한 가장 효과적인 대처는 예방뿐이며, 발병 후의 백가지 처방이 예방을 철저히 하는 것에 비교할 수 없습니다. 이를 위하여 알아야 할 중요한 사항은 이러한 질환에 대한 위험인자를 숙지하고, 이를 자제하는 바른 생활습관을 갖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리고 이를 예방하는 좋은 방법은 
첫째로 맑은 피를 혈관에 공급하는 일입니다. 운동을 꼽을 수 있으며, 맑은 공기를 들이 마시는 산행, 지방질이 많은 음식보다는 섬유질이 많은 야채류의 섭취, 혈관내에 산소를 공급하는 것을 차단하는 흡연은 당장 금하는 것입니다. 

둘째로 혈압의 상승을 유발하는 과도한 음주는 절제하고, 고혈압은 적절한 치료를 통하여 정상혈압으로 유지하며, 당뇨병은 혈관벽의 탄력을 잃게 하는 중요한 인자이므로 이를 적절히 관리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식이요법과 운동요법을 통한 혈당의 조절 등이 필요합니다. 먹은 것을 다 쓰지 못해서 생기는 병이 당뇨병이니 적게 먹는 것도 이를 예방하는 좋은 비결이 됩니다. 

셋째로 스트레스를 극복하는 것입니다. 스트레스는 혈중 카테콜라민수치를 급격히 상승시킵니다. 평상시 카테콜라민의 흥분작용은 부교감신경에 억제작용과 나란히 균형을 이루고 있으나 스트레스를 받으면 카테콜라민이 100배 이상 늘어나 심장박동은 비정상적으로 빨라지게 되고 이 경우 혈압이 일시적으로 상승하게 됩니다. 이러한 불규칙한 혈압의 상승이 거듭되면 혈관벽에 압력이 높아져 동맥경화증이 유발되기도 하며, 압력을 견디지 못하면 출혈이 발생합니다. 일이 잘 안되면 그 자리를 박차고 일어나 먼 하늘을 보면서 어릴때 가장 즐거웠던 추억하나를 떠 올려 입가에 미소를 띠우시기를 바랍니다. 그리고 안 되는 일은 화내지 말고 내일하세요.

 이와 동시에 추운 겨울 급작스러운 신체의 노출, 과도한 배변시의 힘줌, 흥분, 과로, 스트레스등의 회피가 필요합니다. 아울러 혈액의 흐름을 원활히 하고 피로를 쉽게 풀 수 있는 방법으로는 목욕을 권하고 싶습니다. 모쪼록 모두 건강하시기를 바랍니다. 

노무법인 푸른 솔 (전국 상담 1544-1557)

www.labor119.com / www.sanjae114.com / www.nomusa79.com

  0
3590
윗글 출퇴근 중 재해에 대한 산재 인정 사례입니다.
아래글 [속보] 삼성반도체 백혈병 산재인정 항소심 판결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소음성 난청 업무상 재해 인정 기준 및 장해등급표 신현종 2020/11/30 905
택시운전원의 평균임금 정정과 보험급여차액 부지급처.. 신현종 2014/12/02 1178
단체협약에서 직원의 정년은 국가공무원법을 준용한다.. 신현종 2014/11/26 1332
중국음식점 조리사의 뇌출혈 산재인정 사례 구기은 2014/10/30 1164
진폐의증 환자들에게도 산재법상 보호의 길이 열렸다... 신현종 2014/10/19 1547
출퇴근 중 재해에 대한 산재 인정 사례입니다. 신현종 2014/09/09 1641
환절기 무서운 뇌심혈관 질병... 조심하세요! 신현종 2014/08/29 1140
[속보] 삼성반도체 백혈병 산재인정 항소심 판결 신현종 2014/08/22 1049
해도 해도 너무하는 근로복지공단 신현종 2014/08/15 1154
과로성 질병으로 쓰러지고도 산재로 인정받지 못하는 .. 신현종 2014/08/15 674
노무법인 푸른 솔이 이전 하였습니다... 노무사 신현종 2014/07/09 807
6월 26일 "헌재 최고보상제 합헌 결정" 비판한다... 최.. 신현종 2014/07/09 754
방사능 피폭자 산재인정을 받기 위한 모임 - 한수원노.. 신현종 2014/02/09 1341
2008. 7. 1. 개정된 산재법으로 인해 피해 - 부산고법.. 노무법인 푸른 솔 2013/01/02 1294
[NGO 칼럼] 노무사에 행정소송 대리권을! 신현종 2013/12/27 1648
[대법원] "상여금은 정기적·일률적으로 지급되는 통상.. 신현종 2013/12/18 943
통상임금이 뭡니까? 신현종 2013/11/19 1041
ㅇㅇ민주노조의 통상임금 소송에 즈음하여... 신현종 2013/11/19 1076
과로로 인한 뇌심혈관질환 산재 불승인 줄이어... 신현종 2013/11/06 1248
산재 불승인 사례 현장 조사 보고서 신현종 2013/10/19 1083
근로복지공단이 근로자 보호에 소홀하다면 문제가 신현종 2013/10/09 884
허리척추고정술을 하였는데 염좌(삠)으로만 승인, 재해.. 신현종 2013/10/09 2155
일터에서 과로로 쓰러졌는데도 산재인정 못받아... 신현종 2013/10/09 972
여러분 안녕하셨습니까? 노무법인 푸른 솔 2013/09/07 992
원전종사자구조연대를 여는 소리... 노무법인 푸른 솔 2013/07/29 977
신현종노무사입니다. 제보합니다. 노무법인 푸른 솔 2013/06/19 1311
최고보상제와 관련된 설명 신현종 2013/06/08 1085
<노무법인 푸른솔 진폐 후유증 산재인정받아 내> 신현종 2013/06/08 1218
이제는 차별시정입니다. 신현종 2013/05/20 880
과로 인정 기준을 주60시간 이상으로 정한다는데... 노무법인 푸른 솔 2013/04/14 1177
123
(우: 150-901)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25 상옥빌딩 3층 305호 (근로복지공단 서울 남부지사 맞은편)
TEL : (02)2636-5454, 5451         FAX : (02)2636-5452          이메일 : labor119@www.labor119.com